PARTNERS

삼성바이오에피스, R&D센터 건립 본격화

지속적인 바이오산업 성장의 선도기지 마련

삼성바이오에피스가 송도국제도시 내 R&D센터 건립에 가속도를 내고 있다. 송도국제도시 5공구 첨단산업클러스터 내 약 4만 3,000㎡ 부지에 12층 규모로 1,300여 명의 임직원을 수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. 완공 예정일은 2020년 12월 31일이다.
삼성바이오에피스는 통합 연구 시설 구축을 통해 연구 개발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. 이번에 건립되는 R&D센터는 삼성바이오에피스가 글로벌 바이오 제약 기업으로 나아가기 위한 전초기지 역할을 담당할 전망이다. 현재 삼성바이오에피스 사업장은 송도국제도시와 경기도 수원으로 이원화되어 있다. R&D센터가 완공되면, 400여 명의 수원 사업장 임직원이 송도국제도시에서 근무하게 될 예정이다.

 

송도국제도시에는 이미 삼성바이오로직스, 셀트리온 등 글로벌 바이오 기업들이 입주해 활발한 비즈니스 활동을 벌이고 있다. 그 결과, 송도국제도시의 바이오 의약품 생산 용량은 56만ℓ로 단일 도시 기준 세계 1위 반열에 올랐다. 이에 IFEZ는 송도 5공구 첨단산업클러스터와 연계해 송도국제도시 11공구 일부를 첨단바이오클러스터로 조성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.
삼성바이오에피스 R&D센터가 완공되면 기존 송도국제도시가 보유하고 있는 바이오산업 인프라와의 시너지 창출을 통해 지역 전문 인력 양성, 글로벌 수준의 연구 개발 시설 확충 등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 조성 사업에도 순풍이 불 것으로 기대된다.

 

삼성바이오에피스는 2012년 2월 삼성바이오로직스와 미국 바이오젠이 합작해 설립한 바이오 제약 전문 기업이다. 창립 이후 바이오 시밀러(바이오 의약품 복제약) 개발 및 상업화에 주력해 왔으며, 현재 바이오 의약품 4종의 판매 허가를 획득해 국내는 물론, 미국과 유럽 등에서 판매하고 있다. 지난해 유럽 시장에서 약 6,000억 원의 매출을 달성하는 등 글로벌 바이오 시밀러 업계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.

IFEZ, 송도 입주 기업 관계자
초청 간담회 개최

3월 12일, IFEZ가 송도국제도시 입주 기업 관계자들을 초청해 간담회를 개최했다. 이날 간담회에는 ㈜얀센백신 이상윤 차장 등 25명이 참석했으며, 기업 육성 자금 및 송도 내 기숙사 조성 사업 안내, 입주 기업 건의 사항 등이 논의됐다. 간담회에서는 ㈜얀센백신 앞 담수 유수지 주변 쓰레기 투기 및 불법 주정차로 인한 미관 저해, 공동 화장실 설치, 송도2교~해양경찰청 구간에 설치된 입주 기업 홍보 배너 재정비 등 총 11건이 건의됐다. IFEZ 관계자는 “건의 사항에 대해 관련 기관 및 부서와의 협의를 통해 결과를 공유하는 한편, 앞으로 입주 기업 간담회를 더욱 활성화해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반영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.”고 말했다. IFEZ는 입주 기업들과의 원활한 소통을 통한 비즈니스 환경 개선을 위해 2007년부터 입주 기업 관계자 초청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.

Leave a Reply