INVESTMENT

IFEZ 주요 투자유치 소식

스위스, 바이스트로닉(Bystronic),
전시·교육센터 설립 투자계약 체결

IFEZ는 지난해 12월 19일 G타워에서 김진용 IFEZ 청장과박익순 바이스트로닉코리아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바이스트로닉이 송도에 아시아 태평양 지역 최대 규모의 전시·교육센터를 설립하는 내용의 투자계약을 체결했다.
바이스트로닉은 글로벌 물류 시스템과 외국인 친화 정주 여건을 잘 갖춘 IFEZ가 글로벌 기업의 지역 중심 센터 입지로 최적이라고 판단,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.
스위스 바이스트로닉이 100%를 투자한 바이스트로닉 코리아의 전시 및 교육센터는 송도지구 지식정보산업단지 내에 건립될 예정이며 부지 규모는 3,360㎡이다. 바이스트로닉 한국 법인 본사를 비롯하여 전시장, 교육센터, 부품실 등을 갖추게 되며 올해 중순에 착공, 내년 2020년 문을 열 예정이다. 바이스트로닉이 건립하는 전시 및 교육센터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바이스트로닉 센터 중 최대 규모로써 바이스트로닉 한국법인은 전체 아시아 태평양 시장의 매출 50% 가까이를 담당하고 있고 개별국가로서는 미국에 이어 두 번째의 매출, 서비스, 물류 규모를 점유하고 있다. 이에 따라 IFEZ에 건립되는 전시 및 교육센터는 아시아 지역 중심 센터가 될 전망이다.

 

바이스트로닉코리아는 최첨단 파이버레이저 절단기 분야 국내 점유율 1위이며 4차 산업혁명의 주요 부문인 스마트팩토리와 무인화의 첨단 장비 개발과 이에 따른솔루션 개발에 &D 역량을 집중할 계획으로 인천시 산업구조 고도화에도 상당부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.
이와 함께 바이스트로닉 코리아 제품의 약 55%가 경인 지역에 설치됨에 따라 인천지역 중소기업들과의 협력 및 기술 이전 강화도 기대되고 있다. 김진용 IFEZ 청장은 “스위스 바이스트로닉 뿐만 아니라 아마다, 오쿠마 등 글로벌 공작·가공기계 기업들이 IFEZ를 헤드쿼터로 선택하면서 글로벌 거점으로의 IFEZ의 우수한 입지가 다시 한번 확인됐다.”며 “앞으로 4차 산업혁명 대응 스마트팩토리와 인공지능이 연계된 글로벌 첨단기업의 지역 본부를 유치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.”고 밝혔다.

[기업소개]

 

바이스트로닉

• 최첨단 파이버레이저 절단기 분야 국내 점유율 1위
• 스마트팩토리와 무인화의 첨단 장비 개발

[투자계약 개요]

체결 내용

아시아 태평양 지역 최대 규모의 전시·교육센터 설립

건립 부지 규모

2020년 오픈 예정  3,360㎡

Leave a Reply